암세포가 싫어하는 6가지 항암식품
 
▶ 아마 씨
아마 씨는 전립선암 위험을 감소시키는 효능이 있다. 연구에 따르면 아마 씨는 씨를 싸고 있는 껍질에서 발견되는 섬유소인 리그난이 전립선 암세포의 성장을 늦추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유방암 판정을 받은 수천 명의 여성들을 대상으로 한 3가지 연구결과, 리그난이 유방암으로 인한 사망률을 감소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 토마토
알파-카로틴, 베타-카로틴, 루테인, 제아잔틴, 라이코펜 등 카로티노이드 계 물질이 풍부한 토마토는 유방암 위험을 낮춘다. 또 토마토나 토마토로 만든 식품을 일주일에 10인분 정도 섭취하는 남성은 이 분량 이하로 섭취하는 남성에 비해 전립선암에 걸릴 위험이 18%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 아보카도
아보카도에 들어있는 글루타티온은 몇 가지 종류의 암을 방지한다. 미국 오하이오 주립대학교 연구팀에 의하면 아보카도에 들어있는 영양소들이 구강암으로 발전할 수 있는 암 전 단계의 세포들을 없애거나 성장을 멈추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보카도 추출물은 전립선암을 예방하는 효과도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 아보카도 속 분자들은 건강한 세포들은 놔두고 백혈병 줄기세포를 직접 공격한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 마늘
연구에 따르면 일주일에 2회 이상 생마늘을 먹는 사람들은 폐암에 걸릴 위험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흡연자라도 생마늘을 정기적으로 먹으면 폐암 위험이 약 30% 감소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생마늘이나 요리된 마늘을 많이 먹는 사람들은 위암과 대장암, 식도암에 걸릴 가능성도 낮아진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 콩류
미국에서 1만4000여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6년간에 걸친 연구결과에 따르면 콩이나 렌틸콩, 쪼개서 말린 완두콩 등 콩류를 많이 섭취한 사람은 전립선암 발병 위험이 크게 낮았다. 190여만 명을 대상으로 한 14개의 연구에 따르면 콩류를 많이 먹는 사람들은 대장암에 걸릴 위험이 아주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 일주일에 2회 이상 콩류를 섭취하는 사람은 그 이하로 섭취하는 사람에 비해 췌장암 발병 위험이 아주 낮다는 연구결과도 있다.

▶ 십자화과 채소
브로콜리, 배추, 양배추, 콜리플라워 등 십자화과 채소는 전반적으로 암 위험을 낮춘다. 십자화과 채소는 암을 유발하는 유전자를 제한하거나 조절하는 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름철 꼭 알아야 할 피부 관리 노하우
두고두고 써먹을 수 있는 15가지 민간요법
경조사에 쓰는 표현글 모음
봄의 불청객 '알레르기' 퇴치법
 
 
요리시 식초를 활용하는 노하우
돈을 부르는 30가지 사고방식
'제대로 알자' 피부관리 노하우 12
오은영 박사님의 부모 십계명
생활 속에서 팔뚝 살 빼는 방법
건강을 지키는 33가지 방법
바쁜 직장인들을 위한 생활 속 비타민D 섭취법
스트레스가 심할 때 몸이 보내는 7가지 신호
살아온 날보다 살아가야 할 날이 더 많기에
눈을 건강하게 만들어주는 4가지 음식
영양학자들이 말하는 다이어트 꿀팁 Best 7
우리몸에 좋은 건강차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