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안의 독소를 없애주는 7가지 화초
 
1. 국화(Chrysanthemum)
‘굳은 절개’라는 꽃말이 있는 국화는 공기 중의 암모니아를 제거하는 능력이 탁월하다고 합니다. 화장실에 두는 것이 가장 효용성이 높은데, 햇빛을 충분히 받아야 잘 자라므로 평소엔 창가에 두었다가 볼일 볼때 욕실로 옮기는 방법이 좋다고 하네요. 물기가 마르지 않도록 하는 것이 화분 관리 방법.

2. 아이비(Ivy)
새 커튼, 실내장식 용품, 깔개 등으로부터 나오는 화학적 발산물을 흡수한다고 합니다 행잉 화분에 심어 거실 커튼 앞으로 걸어두세요. 추위, 건조에도 강해 비교적 키우기 쉬운 식물이라고 하네요. 겨울보다 여름에 이상이 잘 생기는데, 온도가 높은 때는 통풍이 잘 되는 곳에 두세요. 그렇지 않으면 뿌리가 질식하여 금세 시든다고 합니다.

3. 산세베리아(Sansevieria)
뱀같이 지그재그 무늬가 있어 ‘Snake Plant’라고도 불리는 다육질 식물로 빛을 아주 좋아한다고 합니다. 음이온을 발생하여 일본에서는 가드닝 상품으로 대유행 중이라고 하네요. 보통 화분보다 30배 이상 음이온을 발생하기 때문에 집 안 곳곳에 두면 실내 공기가 맑아지고 흙이 말라도 별 이상이 없어 겨울에는 한 달에 한 번 정도만 물을 주어도 잘 자란다고 합니다.

4. 스파디 필룸(Peace Lily)
일정 온도만 유지되면 하얀색 꽃대가 일년 내내 올라오는 스파디 필룸은 매니큐어 제거제나 다른 뷰티 제품에 사용되는 화학물인 아세톤을 흡수한다고 합니다. 통풍이 잘 안 되는 화장실에 반드시 두어야 하는데 반그늘에서도 잘 자라기 때문에 별 문제 없다고 하네요. 단, 흙은 마르지 않도록 유지해주세요.

5. 야자나무(dwarf date palm)
페인트, 니스, 이음새 처리에 사용한 본드, 합판 등에서 나오는 유독 가스를 쭉쭉 흡수하기 때문에 새롭게 리모델링한 아파트에 두면 좋다고 하네요. 그래서 개조한 집의 집들이 선물로 최고의 아이템이라고 합니다. 반그늘에서 관리하되 여름에는 물을 충분히 주어 고온다습한 환경을 만들어준다고 하네요. 분무기로 자주 물을 뿌려주세요.

6. 거베라(gerbera daisy)
사계절 구입 가능한 거베라는 플라스틱 소재의 쓰레기 봉투나 종이 타월, 그밖의 가정용 제품 등에서 새어 나오는 포름알데히드(무색유독의 수용성 기체)를 제거하기 때문에 주방에 두는 것이 제일 좋다고 합니다. 흙은 마르지 않아야 되지만 그렇다고 흠뻑 젖어도 안 되기 때문에 주의해서 길러주세요

7. 산데리아나(dracaena sanderiana)
컴퓨터 스크린, 프린터, 복사기로부터 방출되는 화학 물질을 제거하는 능력이 탁월한 산데리아나는 사무실용 화분으로 딱이라고 합니다. 자주 깨끗한 천으로 잎을 닦아주고, 분무기로 물을 뿌려주면 활동이 더 활발해진다고 하네요. 일광이 부족하면 잎이 자라지 않고 잎의 빛깔도 나빠지는 반면, 해가 많으면 잎이 타는 경우가 많아 반광인 장소가 키우는 데 적당하다고 합니다.
 
 
직장인 건강관리법 BEST 10
암과 당뇨를 막아주는 블랙 슈퍼푸드 Best 6
콜레스테롤을 낮춰주는 14가지 음식
건망증을 예방하는 생활 수칙
 
 
채소와 과일의 농약을 깔끔하게 제거하는 방법
한비자의 리더십 요결 7가지
대형마트를 스마트하게 이용하는 7가지 방법
주름을 만드는 생활 속 6가지 사소한 습관들
'미세먼지 + 황사' 로 부터 대처하는 방법
의사들이 권하는 4대 암 예방법
아이를 망치는 부모의 습관 36가지
행복한 뇌를 만드는 습관
가지의 놀라운 효능 6가지
스트레스를 다스리는 15가지 지혜
수명을 늘이는 행동 <ㅡ> 수명을 줄이는 행동
생활 속 초간단 '64가지 민간요법'